문화/예술
포천시, 「최은영 작가와의 만남」 성료
포천플러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6/06 [14:1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포천플러스

포천시(시장 백영현)는 지난 4일 면암중앙도서관에서 최은영 작가와의 만남을 개최했다.

 

최은영 작가는 지난 2013년 집필한 소설 쇼코의 미소를 통해 작가세계의 신인상으로 등단했다. 이후 다수의 젊은작가상과 문학상을 수상하며 쇼코의 미소, 내게 무해한 사람, 밝은밤, 아주 희미한 빛으로도등의 저서를 집필했다.

 

이번 작가와의 만남은 엄마의 책장윤혜린 작가의 진행으로, 2024년 포천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된 아주 희미한 빛으로도에 등장한 작품 속 인물 이야기, 작가의 다양한 생각, 경험 등을 인터뷰 형식으로 진행했다.

 

최은영 작가는 아주 희미한 빛으로도가 포천시 올해의 책으로 선정돼 기쁘다, “우리 사회가 약자를 배려하고 사랑으로 가득한 성숙한 사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영옥 도서관정책과장은 인문 도시 포천을 위해 사람에 대한 통찰과 애정이 깊은 최은영 작가와의 만남을 추진하게 돼 기쁘다. 책이 주는 유익과 기쁨을 더 많은 시민들이 누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만남의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천시는 아주 희미한 빛으로도를 포함해 2024년 올해의 책 5권을 선정했으며, 올해의 책을 대상으로 전국독후감 공모전을 진행하고 있다. 사업과 관련된 자세한 문의는 포천시 도서관정책과(031-538-3922)로 하면 된다.   오영길 기자.

ⓒ pcn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천시, 청년들과 함께하는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