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소방
포천소방서, 실종된 70대 남성 4일만에 무사히 구조
포천플러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3/05 [05:0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플러스

포천소방서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오후 6시께 일동면에 위치한 한 마을에서 양 모(78,)씨가 인근 야산으로 염소 풀을 베러 나간 후 연락이 두절되어 소방··경찰 등 6개 기관, 장비 79, 1,071명이 동원되어 수색했다.

실종 당시 양 모씨는 휴대폰을 가지고 있지 않아, GPS 확인을 할 수 없어, 인근 CCTV로 이동경로 확인, 구조견과 드론을 동원하여 주변 야산을 샅샅이 수색했다.

수색을 시작한 지 4일 차에 15:20분 경 일동면 의용소방대원이 실종자 물품(자루, )을 야산에서 발견하고, 인근을 집중 수색하여 16:34분 경 소방 구조견이 실종자를 발견했다.

실종자를 발견했을 당시 의식은 미미하고, 탈수증세를 보였으며 외관 상 특이사항은 없었다.

헬기를 이용해 구조하고 구급차로 의정부성모병원에 이송했으며, 현재 치료를 받고 건강을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의선 기자.

 

ⓒ pcn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3․1운동 100주년 기념공연 열린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