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국립수목원-하버드대학교 아놀드수목원과 업무협약 체결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양해각서’ 체결
포천플러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4/10 [04:5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는 4월 9일 미국 하버드대학교 아놀드수목원(ARNOLD ARBORETUM OF HARVARD UNIVERSITY)과 산림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     © 포천플러스

아놀드수목원은 E.H. Wilson 등에 의해 1900년대 초반 한반도에서 채집된 식물의 생체를 보전하고 있고, 한반도 식물 중 과거 채집된 식물에 대한 중요한 정보를 보유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의 목적은 2002년 생물다양성협약(CBD) 당사국 총회에서 ‘지구식물보전전략(GSPC; Gloal Strategy for Plant Conservation)*’의 채택 이후 국립수목원이 '지구식물보전전략'의 국가 연락기관으로서 ‘한국식물보전전략(KSPC, 2008)’을 수립하고 지구적 차원에서 목표를 이행하기 위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함에 따라 지구적 차원에서의 생물다양성 보전과 복원을 위해 협력하기 위함이다.

지구식물보전전략(GSPC)는 생물다양성 보전 활동 중 특히, 식물다양성 보전을 촉진하기 위해 수립된 것으로, '세계식물보전연맹(BGCI)'이 주도하고 있으며 전 세계의 식물원, 수목원과 관련 연구기관들이 함께 참여하고 있다.

이유미 국립수목원장은 “이전부터 공감대를 형성해 온 양 기관이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더욱 상생 발전하길 바라며”, 또한 “관련분야 교류와 공동연구를 통해 지구적 차원에서의 생물다양성 보전과 복원을 위한 국립수목원의 역할이 전 세계적으로 확대해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 pcn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육군 5군단, 가뭄피해 지역민에 급수 지원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