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포천시 청소년교육문화센터 방과후아카데미, 랜선클래스로 학습 격차 방지
포천플러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10/06 [04:4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플러스

포천시 청소년교육문화센터 방과후아카데미는 장기화되는 온라인 학사일정의 영향으로 학생간 학습격차가 사회적 문제로 인식되는 가운데 교과학습지도를 중심으로 랜선클래스를 운영하고 있다.

 

방과후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들의 학습결손 및 격차를 방지하고자 실시한 랜선클래스는 9월까지 랜선클래스 1st, 2nd를 진행한 바 있으며, 10월부터 3rd를 진행한다.

 

10월부터 진행되는 랜선클래스 3rd는 포천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의 지원을 받아 생명존중교육, 인권교육 등 다양한 생활교육을 실시하여 청소년들의 지식함양뿐만 아니라 건강한 인격형성과 즐거운 학교생활을 조성할 수 있도록 계획하고 있다.

 

또한, 랜선클래스와 함께 진행되는 대학생 1:1 멘토링은 학과 수업 진도에 맞추기 어려운 청소년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 특히,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은 1:1 멘토링을 통해 학습기초를 다지는 것뿐만 아니라 자신감을 키울 수 있어 방과후아카데미 참여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한편,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는 여성가족부와 지방자치단체에서 청소년 수련시설을 기반으로 방과후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의 자립역량을 개발하고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국가정책지원 사업으로, 포천시 청소년교육문화센터는 중학교 1~3학년을 대상으로 3개 반을 운영하고 있다.

 

ⓒ pcn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명보실업, 포천시에 사랑의 이웃돕기 물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