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포천시, ‘찾아가는 공사 현장 청렴 감찰관’ 현장 점검 나서
포천플러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6/30 [10:4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포천플러스

포천시(시장 백영현)는 지난 26, 27일 양일간 찾아가는 공사 현장 청렴감찰관제도의 일환으로 관내 대형 공사 현장 7곳을 방문해 현장 점검에 나섰다.

  © 포천플러스

찾아가는 공사 현장 청렴감찰관은 지난 2022년부터 운영해 온 제도로, 공사 현장을 직접 방문해 공사 관계 공직자의 부패행위를 점검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점검관은 대형 공사 현장의 건설기계 장비 대금 체불을 예방하기 위한 건설기계대여대금 지급보증가입 여부를 확인하며, 장마에 대비한 현장 관리와 안전한 건설 공사를 당부했다.

 

포천시 관계자는 현장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공직자의 부패를 막기 위해 찾아가는 공사 현장 청렴감찰관제도를 추진했다, “청렴을 바탕으로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포천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영길 기자.

ⓒ pcn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천시 무한돌봄희망복지센터
많이 본 뉴스